마인즈랩, AI 서비스 개발 엔진 ‘마음오케스트라’ 출시
상태바
마인즈랩, AI 서비스 개발 엔진 ‘마음오케스트라’ 출시
  • 윤현기 기자
  • 승인 2022.12.02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하는 인공지능 엔진·서비스 자유자재로 조합해 초개인화 AI 서비스 개발 가능

[데이터넷] 인공지능(AI) 전문 기업 마인즈랩(대표 유태준)은 서비스 개발 파트너들을 위한 인공지능 엔진 ‘마음오케스트라’를 공식 오픈했다고 밝혔다.

마인즈랩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 마음오케스트라는 인공지능을 활용한 서비스를 개발하는데 필수적인 API 커넥터이자 워크플로우 관리 툴이다. 초개인화된 맞춤형 인공지능 서비스 구현이 가능하며, 이를 통해 인공지능 플랫폼 회사로 출범하게 됐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마음오케스트라는 마인즈랩이 지난 9월 29일 그랜드 오픈한 클라우드 기반 인공지능 시스템인 ‘마음에이아이(maum.ai)’의 23개 모듈 중에서 가장 핵심적인 모듈이며, 인공지능 엔진 연구개발 생태계와 인공지능 서비스 생태계 양쪽을 활성화할 수 있는 강력한 플랫폼이다.

마인즈랩이 연구개발한 인공지능은 내부 엔진뿐만 아니라 파트너사들이 만든 외부 인공지능 엔진이나 일반 서비스도 약속된 API 연동규격에 맞춰 마음오케스트라에 연결할 수 있다. 이를 기반으로 인공지능 서비스를 빠르고 쉽게 구축하고, 즉시 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게 됐다.

복잡한 과금 문제도 쉽게 해결했다. 서로 다른 인공지능 엔진과 서비스의 사용량이 각각 측정되기 때문에 인공지능 연구개발 파트너사들은 엔진 사용량에 따라서 정확하게 과금이 가능하다.

인공지능 서비스 사업을 전개하고자 하는 파트너사들은 마음오케스트라에 내재된 다양한 인공지능 엔진들과 서비스들을 조합해서 쉽고 빠르게 인공지능 서비스를 만들어서 시장에 내놓을 수 있다. 필요시 인공지능 서비스 마켓플레이스를 통해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마음오케스트라를 통해 다양한 AI 엔진과 서비스들을 연결하고 이들 간의 흐름을 설정하기만 하면 바로 운영까지 지원한다. AI 튜터, 트레이너, 콜봇, 어르신 돌보미, 경비원 등 다양한 인공지능 서비스를 만들고자 하는 사용자나 기업은 마음오케스트라에 등록돼 있는 다양한 API들을 사용해 서비스를 구축한 후, 자신들의 앱에 연동하면 된다.

유태준 마인즈랩 대표는 “마인즈랩은 회사 설립 때부터 인공지능 플랫폼 회사로의 도약과 유니콘을 꿈꿔왔으며, ‘마음오케스트라’ 출시로 인공지능 관련 IT 기업과의 생태계 확장과 상생에 크게 기여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 국내외 인공지능 수요 기업들이 마인즈랩 인공지능 플랫폼을 활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