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디, 수제 그릭요거트 기업 스위트바이오에 콜드체인 운송서비스 제공
상태바
센디, 수제 그릭요거트 기업 스위트바이오에 콜드체인 운송서비스 제공
  • 윤현기 기자
  • 승인 2022.11.16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체 개발 배차 시스템·자체 보유 전국 차량 네트워크 기반 화물운송 서비스 지원

[데이터넷] AI 화물운송 플랫폼 스타트업 센디(대표 염상준)는 그릭요거트 제조판매 스타트업 스위트바이오(대표 오종민)에 콜드체인 운송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6일 밝혔다.

센디는 AI 기반 화물운송 관리 플랫폼 ‘센디’를 운영 중인 스타트업이다. 화물운송 필요시, 앱이나 웹을 통해 간편하고 빠르게 화물운송을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1톤 이하의 소형화물차부터 25톤 대형화물차, 냉장 및 냉동차까지 자체 보유한 전국 단위의 차량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100% 책임 배차한다.

올해 시리즈 A 브릿지 66.5억원의 투자를 유치, 현재까지 누적 투자유치액은 약 115억원이다.

스위트바이오는 수제 그릭요거트 전문 브랜드 ‘그릭데이’를 운영하는 스타트업이다.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건강이라는 신념으로 전통 방식의 그릭 요거트를 제조 및 판매하고 있으며, 서울 이대본점, 홍대점, 압구정점 등 전국 9개 직영 및 가맹점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 4월 시리즈 B 투자를 유치했으며, 현재까지 총 누적 투자유치액은 약 100억원이다.

센디는 스위트바이오에 콜드체인 운송서비스를 제공한다. 24시간 365일 냉장, 냉동차량 등 필요한 특수차량을 상시 배차하고, 식자재 운송부터 완제품 풀필먼트 센터 입고까지 고객사 요청에 따라 전방위적으로 운송서비스를 지원한다.

운송 완료 후에는 운송 전 과정의 온도정보를 스위트바이오 담당자에게 전달하고, 운송 관리 담당자외 별도의 운영 담당자도 배정하여 긴급 상황이나 돌발 상황에도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오종민 스위트바이오 대표는 “배차부터 운송까지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화물운송을 이용할 수 있어 마치 내부 물류팀을 갖춘 것 같은 업무효율을 체감 중”이라며 “자사의 경우 제품 특성상 온도관리가 매우 중요한데, 실시간 운송위치, 온도 등 운송과정의 모든 정보가 투명하게 공유된다는 점에서 매우 만족하고 있다”고 전했다.

염상준 센디 대표는 “콜드체인 운송은 철저한 온도관리와 함께 신속하고 정확한 운송이 필수”라며 “센디는 차주 대상 콜드체인 교육과 운송 매뉴얼 배포 등으로 내부 안전관리의 경각심을 높이고 있으며,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의 ‘출하반장’ 서비스 개발에 참여한 경험을 바탕으로 윙잇, 스위트바이오 등 식자재 및 식품 콜드체인 운송 레퍼런스를 지속적으로 확대 중”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