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프레딕트, 엔씨소프트 출신 이금모 CTO 영입
상태바
원프레딕트, 엔씨소프트 출신 이금모 CTO 영입
  • 강석오 기자
  • 승인 2022.11.09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이터넷] 산업AI 기반 설비 예지보전 솔루션 기업 원프레딕트는 엔씨소프트 출신 이금모 엔지니어를 최고기술책임자(CTO)로 영입했다.

원프레딕트는 산업 설비에서 발생하는 데이터를 고유의 산업AI 알고리즘으로 분석해 해당 설비의 상태를 예측진단하는 ‘가디원(GuardiOne)’ 솔루션을 공급하고 있다. 가디원 제품군은 발전, 석유화학, 제조, 배터리 등 다양한 산업 환경에서 적용되어 현장 안전뿐만 아니라 업무/생산 효율성까지 제고하고 있다.

이금모 신임 CTO는 20년이 넘는 기간동안 엔씨소프트, 마블세미컨덕터코리아, LIG넥스원 등 국내외 유수 기업에서 소프트웨어 개발자로 근무했다. 미국계 반도체 공급기업인 마블세미컨덕터코리아 근무 당시에는 다수의 무선, IoT,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 개발 프로젝트를 수행했으며, 그 밖에도 기술지원, 고객 컨설팅 분야까지 두루 경험한 바 있다.

이 CTO는 다양한 산업 환경에서 소프트웨어 전문가로 쌓아온 실전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소프트웨어 개발, 인프라 구축, 네트워크·보안 등 연구개발 조직의 전반적인 업무를 총괄할 예정이다. 원프레딕트는 신임 CTO의 합류로 가디원 솔루션의 개발 역량 배가는물론 개발 인재 채용 역시 활발히 진행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금모 CTO는 “산업 설비에 대한 도메인 지식에 AI 알고리즘을 결합해 산업 현장에 새로운 혁신을 가져온다는 데에서 원프레딕트와 뜻을 같이 해 합류를 결정하게 됐다”며 “원프레딕트가 지속적으로 고객에게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B2B SaaS 솔루션을 개발할 수 있도록 기술 고도화에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