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EBS, 소프트웨어·인공지능 인재 양성 협력 ‘맞손’
상태바
KT·EBS, 소프트웨어·인공지능 인재 양성 협력 ‘맞손’
  • 윤현기 기자
  • 승인 2022.08.05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BS 온라인 교육플랫폼 ‘이솦’에 KT AI 교육서비스 ‘코디니’ 탑재
AI·SW 교육 격차 해소…100만 디지털 인재 양성에 기여
최준기 KT AI/BigData사업본부장(왼쪽)과 유규오 EBS 학교교육본부장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최준기 KT AI/BigData사업본부장(왼쪽)과 유규오 EBS 학교교육본부장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데이터넷] KT(대표 구현모)는 한국교육방송공사(EBS)와 ‘소프트웨어(SW)·인공지능(AI) 학습 환경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EBS의 ‘이솦’ 플랫폼을 통한 KT의 ‘AI 코디니’ 서비스 제공 ▲소프트웨어·인공지능 기초 교육 추진 ▲소프트웨어·인공지능 교육 콘텐츠 공동 제작 및 이벤트 추진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공교육 내 소프트웨어·인공지능 학습 환경 개선뿐만 아니라 주요 정책과제인 디지털 100만 인재 양성 및 소프트웨어·인공지능 교육 격차 해소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EBS의 ‘이솦’은 소프트웨어에 관심 있는 누구에게나 제약 없이 수준별 자기주도 학습을 지원하는 전 국민 무료 소프트웨어 교육 온라인 플랫폼이다. 900여편의 영상학습 자료와 4200여차시의 단계별 소프트웨어·인공지능 이러닝 콘텐츠 및 코딩 실습 서비스를 제공하며, 컴퓨팅적 사고력 함양을 목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이솦’에 탑재될 KT의 AI 코딩 교육플랫폼인 ‘AI 코디니(Codiny)’는 복잡하고 어려운 기존 AI 코딩 방식에서 탈피해 AI 블록코딩을 쌓아가며 AI 코딩을 잘 모르는 사람들도 AI 코딩의 원리를 쉽고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만든 소프트웨어·인공지능 교육 플랫폼이다. 초등학생, 중학생 등 코딩 입문자도 마우스 클릭 몇 번으로 ‘기가지니’ 같은 AI 서비스를 구현할 수 있다.

유규오 EBS 학교교육본부장은 “KT와 EBS가 전 국민의 소프트웨어·인공지능 역량 증진을 위해 함께 협력하게 되어 의미 깊게 생각한다”며 “EBS는 소프트웨어·인공지능 기초 역량이 필요한 국민 누구나 교육받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준기 KT AI/BigData사업본부장은 “초·중등 소프트웨어·인공지능 교육은 AI 시대 융·복합 인재 양성을 위해서 필수로 자리 잡았으나, 교육 인프라 및 콘텐츠는 아직 부족한 상황”이라며 “KT는 EBS와 협업해 국내 AI 코딩 교육 인프라를 확대하고 학생들이 더욱 쉽고 재미있게 코딩을 배울 수 있도록 다양한 AI 코딩 콘텐츠를 지속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